吉林省委朝鮮文机关報

연변대중음악의 붐, 다시 일으킨다 > 사진으로 만나보는 오늘의 세상만사

본문 바로가기

국내 | 연변대중음악의 붐, 다시 일으킨다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:김영화| 작성일 :19-08-01 11:03| 조회 :146| 댓글 :0

본문

31일, 연변에서 정식으로 설립된 연변대중음악협회는 연변 각 지역을 대표하는 대중음악인들과 북경, 장춘, 길림 등 조선족 집거지역을 포함한 조선족 대중음악인들의 모임으로 연변의 대중음악을 널리 선전하고 발전시키며 대중들과 소통하여 대중음악의 시장화를 이루고 체계적이고 합리적인 발전을 이룩하는데 취지를 두었다.

알아본데 따르면 연변대중음악협회에는 김미아, 백청강, 김윤길 등 국내외에서 왕성한 가수활동을 펼치고 있는 조선족 가수들을 비롯해 100여명의 회원들이 가입했다. 

협회 설립 축하공연에는 연변의 내노라하는 뮤지션들과 댄스그룹, 힙합그룹이 무대에 올라 여름밤을 더 뜨겁게 불태웠다.

/길림신문 김영화 김가혜 기자

e5c731df13fceb67aef7a65ff388af95_1564629
e5c731df13fceb67aef7a65ff388af95_1564629
e5c731df13fceb67aef7a65ff388af95_1564629
e5c731df13fceb67aef7a65ff388af95_1564629
e5c731df13fceb67aef7a65ff388af95_1564629
e5c731df13fceb67aef7a65ff388af95_1564629
e5c731df13fceb67aef7a65ff388af95_1564629
​

 

0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사진으로 만나보는 오늘의 세상만사 목록

Total 4,207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
Copyright ©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. 吉ICP备07004427号

本社: 長春市綠園區普陽街2366號 Tel: 0431-8761-9812 分社: 延吉市新華街2號 Tel: 0433-253-6131

記者站: 吉林 (0432) 2573353 , 通化 (0435) 2315618 , 梅河口 (0448) 4248098 , 長白 (0439) 8220209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